default_setNet1_2

쌍용차, ‘화천 산천어축제’ 후원…렉스턴 스포츠 홍보 나서

기사승인 2018.01.12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 최재연 쌍용차 동부지역본부장(오른쪽)과 최문순 화천군수가 '2018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 후원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 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가 5년 연속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겨울축제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의 후원에 나선다.

쌍용차는 지난 8일 강원도 화천군 산천어축제 현장에서 최재연 쌍용차 동부지역본부장과 최문순 화천군수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8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 의 후원과 원활한 업무 진행을 위한 협력적 파트너십을 맺었다고 12일 밝혔다.

특히 쌍용차는 현장 이벤트 경품으로 코란도 C 1대를 제공하며, 축제를 즐기는 관람객을 위한 핫팩과 장갑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행사장 내 전시 공간과 홍보 부스를 운영, 렉스턴 스포츠 차량을 전시하는 등 현장 홍보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쌍용차는 화천 산천어축제가 국내 뿐 아니라 미국 ABC 등 해외 언론의 주목을 끌고 있는 만큼 홍보효과도 거둘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쌍용차 관계자는 "쌍용차는 스노드라이빙스쿨, 고메 글램핑, 마블러스 트레일 등 계절 특성을 살린 다양한 문화행사로 국내 자동차 레저문화를 선도하고 있다"며 "향후에도 축제 후원은 물론 고객과 소통할 수 있는 이벤트를 꾸준히 개최해 고객들에게 특별한 경험과 즐거움을 선사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오는 28일까지 강원도 화천 일원에서 개최되는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는 산천어 얼음낚시, 맨손잡기 등 산천어를 소재로 한 프로그램과 봅슬레이, 눈썰매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볼거리를 제공한다. 2003년 1회를 시작으로 매년 1백만 명 규모의 국내외 관광객이 찾아오는 세계적인 축제로 자리잡았으며, 낚시 경험이 없는 어린이나 여성들도 즐길 수 있어 가족 여행지로 부상하고 있다.

장대한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