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약진흥재단, 우슬·지황 등 11개 품목 한약재 종자분양

기사승인 2018.02.22  10:46:14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설동훈 기자)

한약진흥재단(원장 이응세)은 한약자원본부 약용작물종자보급센터에서 기원이 확인된 한약재 종자․종묘 11품목을 유상 보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보급되는 한약재 11품목(우슬, 식방풍, 자소, 일당귀, 지황, 강황, 일당귀, 백출, 하수오, 천문동, 황금, 백지)의 종자․종묘는 유전자분석을 통해 기원이 확인된 것으로 발아율이 우수한 종자를 선별, 생산된 것이다.

전체 보급량의 재배 가능면적은 50ha 규모이며, 향후 보급품목 및 종자수량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종자 분양 신청 및 접수는 3월 2일까지이며 3월 12일부터 4월 6일까지 신청농가에 보급할 예정이다.

분양신청을 희망하는 농가는 한약진흥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이응세 원장은 “기원이 정확한 한약재 종자보급을 통해 안전한 종자보급 체계를 구축함으로서, 국산 한약재 생산과 산업 활성화를 위한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설동훈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