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영화로 고부갈등 풀어요“… 롯데시네마, 〈B급 며느리〉 전국 38개관 확대 개봉

기사승인 2018.02.07  11:21:47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김기범 기자)  

   
▲ 영화 〈B급 며느리〉 포스터 ⓒ 롯데시네마

롯데시네마는 오는 8일부터 영화 〈B급 며느리〉를 전국 38개관에서 확대 개봉한다고 7일 밝혔다.

〈B급 며느리〉는 며느리와 시어머니 사이의 갈등을 아들이 리얼하게 담아낸 다큐멘터리다. 선호빈 감독이 자신의 가정에서 실제로 벌어지고 있는 고부갈등을 그려냈다.

영화의 확대 개봉과 함께 선호빈 감독의 릴레이 GV와 특별 시사회도 준비됐다.

7일 오후 7시 30분에는 롯데시네마 신도림관에서 다큐멘터리 〈아이들〉의 류미례 감독이 참석해 감독의 시선에서 바라본 영화의 이야기 등을 나눌 예정이다.

이어서 오는 21일 월드타워관에서 진행되는 GV에선 〈코리아〉, 〈7번방의 선물〉, 〈형〉 등의 각본을 쓴 유영아 작가가 게스트로 참석해 관객들과 소통할 계획이다.

또한, 오는 8일에는 서울 월드타워 SUPER S관에서 아이와 부모가 함께 영화를 관람할 수 있는 ‘mom편한 엄마랑 아가랑 특별 시사’가 진행된다.

이번 시사는 일반관과 달리 상영관 음향을 20% 낮추고 조명은 약간 밝게 하는 등 아이를 동반한 경우에도 부모들이 주위를 의식하지 않고 편안하게 영화를 즐길 수 있도록 세심하게 고려했다.

롯데시네마 관계자는 “영화를 본 관객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는 〈B급 며느리〉를 더 많은 관객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확대 개봉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하고 좋은 컨텐츠가 관객과 만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기범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