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쌍용차, 평창 패럴림픽 휠체어컬링 대표팀에 G4 렉스턴 지원

기사승인 2018.02.05  10:52:37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 지난 2일 대치영업소에서 이광섭 쌍용차 국내영업담당 상무(오른쪽)가 최종길 대한장애인컬링협회 회장에게 G4 렉스턴을 전달하고 있다. ⓒ 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는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에 참가하는 휠체어컬링 국가대표팀의 우승을 기원하고자 G4 렉스턴을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차량 전달식은 지난 2일 대치 영업소에서 대한장애인컬링협회와 회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휠체어컬링 종목은 이번 패럴림픽에서 우리나라의 메달권 진입이 기대되는 종목 중 하나다. 우리나라 대표팀은 지난해 7월 미국 보스턴에서 열린 월드 컬링 투어에서 우승을 차지한 바 있으며, 10월 스위스와 스코틀랜드에서 열린 국제 대회에 참가해 각각 3위와 4위의 성적을 달성하는 등 이번 대회 강력한 우승팀으로 손꼽히고 있다.

휠체어컬링 국가대표팀은 이번 G4 렉스턴 차량 지원을 통해 부피가 많이 나가는 맞춤형 휠체어와 훈련 장비 등을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운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천 훈련원과 경기가 열리는 강릉 컬링센터 간 원거리를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게 돼, 선수들의 사기 진작과 경기력 향상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최종식 쌍용차 대표이사는 "대형 프리미엄 SUV G4 렉스턴 지원을 통해 휠체어컬링 국가대표 선수들의 사기 진작과 처우개선에 도움이 돼 좋은 성과를 거뒀으면 한다"며 "향후 지속적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통해 진정한 사회적 기업으로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대한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