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SKT, 폭설 내린 제주공항서 '충전 서비스'·'핫팩' 제공

기사승인 2018.01.12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

   
▲ SK텔레콤은 연이은 폭설로 제주공항 승객 7000여명의 발이 공항에 묶인 11~12일 제주공항에 '행복충전소'를 설치, 충전 서비스 및 방한용품 제공 등 고객 편의를 위한 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

SK텔레콤은 연이은 폭설로 제주공항 승객 7000여명의 발이 공항에 묶인 11~12일 제주공항에 '행복충전소'를 설치, 충전 서비스 및 방한용품 제공 등 고객 편의를 위한 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제주 지역 SK텔레콤 임직원 20여명으로 꾸려진 비상 대응반은 결항 소식이 알려진 지난 11일부터 공항에 출동해 행복충전소를 설치했으며 통신사 관계 없이 모든 고객에게 충전 서비스와 핫팩을 제공하는 활동을 실시했다.

충전 서비스의 경우 동시에 42명까지 가능할 수 있도록 준비했으며, 핫팩 역시 당일 확보 가능한 최대 수량인 1000여개를 공수해 제공했다. 이날 오전까지 서비스를 제공받은 고객 수는 2000여명에 이른다. SK텔레콤은 결항편 승객이 모두 안전하게 수송될 때까지 행복충전소를 운영할 계획이다.

손정은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