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큐로모터스, 日 이스즈 3.5톤급 중형 트럭 ‘엘프’ 출시

기사승인 2017.09.14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 3.5톤급 중형트럭 엘프가 14일 출시됐다. ⓒ 큐로모터스

일본 상용차 제조업체인 이스즈(ISUZU)의 중형 트럭이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됐다.

이스즈의 국내 공식 판매사인 큐로모터스는 14일 서울 서대문구 그랜드힐튼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이스즈의 3.5톤 중형 트럭인 엘프(ELF) 를 공개했다.

도쿄에 본사를 두고 있는 이스즈는 1937년 설립된 일본의 자동차 제조업체로 전 세계 100여개국에 상용차, 디젤 엔진, 픽업 트럭을 공급하고 있다. 특히 이스즈는 2016년 기준 전 세계 34개국에서 중소형 트럭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국내 시장에 처음 선보이는 3.5톤급 중형트럭 엘프(ELF)는 이스즈의 주요 기술이 집약된 제품으로, 1959년 첫 출시 이후 높은 경제성, 안전성 및 내구성을 바탕으로 일본은 물론 홍콩, 북미시장 등 세계 시장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확보하고 있다. 일본에서는 30여년 동안 동급 트럭 업계에서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하며 위상을 공고히 하고 있는 제품이다.

이날 출시된 엘프 모델은 유로6 기준을 충족하는 동시에 배기량 5193cc, 최고 출력 190마력을 자랑하는 이스즈 4HK1-TCS 4기통 디젤 엔진이 탑재됐다. 더불어 6단 수동 변속기(MT)와 전자제어식 6단 자동화 변속기(AMT) 두 가지 사양으로 출시돼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또한 국내 판매 중인 3.5톤 트럭 중 최초로 전자제어식 6단 자동화 변속기 스무더(Smoother)가 장착돼 기어 변속 시 동력 손실을 최소화하는 것은 물론 주행 안전성도 향상시켰다. 스무더(Smoother)는 자동 변속기의 편리성과 수동 변속기의 효율성을 모두 만족시킨다. 또한, 록업 클러치(Lockup clutch)를 장착한 유체 커플링(Fluid coupling)을 통해 가파른 언덕이나 가다 서기를 반복하는 시내주행 환경에서도 동력이 더욱 효율적으로 전달, 연료비 절감 효과도 크다.

안전 사양으로는 디스크 브레이크와 듀얼 에어백(운전석과 조수석 모두 SRS 에어백 기본 장착)이 장착된다. 여기에 △차선이탈 경고 시스템 (LDWS) △급제동 시 휠의 브레이크 제동 압력을 제어하는 시스템인 ABS △위급한 상황에서 엔진, 토크까지 제어해 주는 전자식 안정성 제어장치(ESC) △급제동 시 네 바퀴에 제동력을 골고루 분산시키는 전자식 제동력 분배 장치(EBD) △미끄럼 방지 조절 장치 (ASR) 등이 기본 사양으로 제공된다.

민병관 큐로모터스 사장은  "큐로모터스는 국내 소비자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제품 라인을 구축하기 위해 국내 소비자들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듣고, 이스즈와 오랜 기간 긴밀하게 협의해 왔다"며 "그 결실로 마침내 더욱 새로워진 엘프를 첫 모델로 선보이게 돼 기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큐로모터스는 단순히 제품 판매에만 그치는 것이 아니라 서비스 네트워크,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한국 시장에서도 글로벌 시장에서 검증된 이즈스의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만족을 조기에 얻을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큐로모터스는 수도권 지역인 인천, 일산을 포함해 경상도, 전라도, 충청도 지역을 중심으로 7개의 판매 영업소와 12개의 서비스센터를 구축해 본격적인 비즈니스에 돌입할 예정이다.

장대한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