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신한은행, 베트남 현지법인에 ‘바이오인증 서비스’ 도입

기사승인 2017.09.14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전기룡 기자)

신한은행의 베트남 현지법인 신한베트남은행이 지문, 홍채 등 바이오 정보를 활용해 간편하게 모바일 뱅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신한베트남 바이오인증 서비스’를 14일부터 시행한다.

‘신한베트남 바이오인증’은 비밀번호 입력, 보안매체 등록 등의 복잡한 절차 없이 지문, 홍채 등의 정보만으로도 계좌조회와 신한베트남 은행간 이체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해당 서비스는 신한베트남은행 인터넷 뱅킹을 가입하고 삼성패스(갤럭시S6이상 사양)를 지원하는 스마트폰을 소유한 개인고객이라면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들의 편리한 금융 서비스 이용을 위해 글로벌 모바일뱅킹에도 바이오 인증 서비스를 적용했다”며 “앞으로 이용 가능 스마트폰과 업무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글로벌 모바일뱅킹 고객을 위한 서비스도 지속적으로 확대해 가겠다”고 말했다.  

전기룡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