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SKT, ´옥수수´ 실시간 동영상 데이터 25% 절감

기사승인 2017.09.14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

   
▲ SK텔레콤은 SK브로드밴드와 고효율 비디오 코덱(HEVC, High Efficiency Video Coding=H.265)을 미디어 플랫폼 '옥수수'의 실시간 채널 12곳에 오는 28일부터 적용한다고 14일 밝혔다. ⓒSK텔레콤

SK텔레콤은 SK브로드밴드와 고효율 비디오 코덱(HEVC, High Efficiency Video Coding=H.265)을 미디어 플랫폼 '옥수수'의 실시간 채널 12곳에 오는 28일부터 적용한다고 14일 밝혔다.

HEVC는 현재 가장 널리 활용되고 있는 비디오 코덱인 AVC(Advanced Video Coding=H.264)대비 압축 효율이 2배 우수하다. Full HD 및 HD급 영상의 경우 데이터는 25% 절감된다.

이에 SK텔레콤과 SK브로드밴드는 옥수수에 HEVC를 적용해 데이터 절감과 화질 개선 모두를 추진하기로 했다. HEVC는 실시간 트래픽 상위 12채널에 우선 적용된다. 이들 채널은 옥수수 실시간 트래픽의 50%를 차지한다.

삼성전자 갤럭시S5(광대역 LTE-A)·S7·S8 LG전자 G4·V10 등 총 27종의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약 700만명의 SK텔레콤 가입자들이 옥수수 앱 업그레이드만으로 HEVC 기반의 동영상을 감상할 수 있을 전망이다. 또한 기술적 최적화 과정을 거쳐 HEVC 적용 기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장홍성 SK텔레콤 미디어기술원장은 "데이터 절감과 화질 개선으로 갤럭시 노트8·V30 이용자들의 편익이 증진될 것"이라며 "HEVC가 국내 모바일 동영상 콘텐츠 전반에 확산돼 고객의 데이터 다이어트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손정은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