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지하철서 몰카 찍고 SNS에 올린 20대 직장인 검거

기사승인 2017.09.14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

서울경찰청 지하철경찰대는 송모(26)씨를 카메라 등 이용 촬영죄 등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직장인 송씨는 지난 7월25일부터 서울 지하철 2호선 선릉역 등에서 출구와 환승계단을 오르는 여성들의 치마 속을 휴대폰으로 몰래 동영상 촬영해 외국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송씨는 동영상 17개를 SNS에 올렸으며 그의 휴대폰 안에는 70여개에 이르는 몰카 동영상이 저장돼 있었다.

경찰은 지하철역의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피의자를 추적, 지하철 2호선 선릉역 현장 잠복수사에 들어가 지난 13일 오전 송씨를 검거했다. 검거될 당시, 송씨는 자신의 범행을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휴대폰과 컴퓨터 디지털포렌식 분석을 실시한 뒤 송씨에 대해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손정은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