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동국제약, ‘말 못할 고민 치질, 바로 알기 캠페인’ 실시

기사승인 2017.09.13  

공유
default_news_ad1

- 경구용 치질약 ‘치센캡슐’ 출시 맞아 치질 질환에 대해 올바른 정보 제공 목적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설동훈 기자)

   
▲ 동국제약은 경구용 치질약 '치센캡슐' 출시를 맞아 '말 못할 고민 치질 바로알기' 캠페인을 진행했다.ⓒ동국제약

동국제약(대표이사 오흥주)은 13일 세종문화회관 예인홀에서 ‘치센캡슐과 함께하는 말 못할 고민 치질, 바로 알기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청결의 문제로 발생하는 것이 아님에도, 발생 부위가 민감해 숨기게 되는 질환인 치질에 대해 바르게 알고, 초기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특히, 치질은 증상이 심해진 후 병원을 찾는 경우가 많아 아직 병원을 방문하지 않은 질환 보유자들에게 증상 개선에 도움이 되는 일반의약품이 있다는 점도 알리고자 했다.

또 행사 제작물을 통해 오래 앉아있는 습관이나 직업, 변비, 잦은 음주, 비만 또는 고지방식, 임신과 출산, 간 기능 저하나 만성피로자로 인해 발병할 위험이 높다는 점도 함께 강조했다.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세미나 발표 내용에 따르면 치질은 전 인구의 75%가 경험하며 45~65세 사이에 가장 흔하게 발생하고, 50세 이상에서는 50% 이상의 유병률을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동국제약 마케팅 담당자는 “소비자 1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86%가 치질약에 대한 인식이 없는 것으로 나타나, 앞으로도 치질에 대한 올바른 소비자 인식 확산을 위한 캠페인들을 계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동국제약은 먹는 치질약 ‘치센캡슐’은 유럽에서 개발된 식물성 플라보노이드 구조인 ‘디오스민(diosmin)’ 성분의 치질 치료제로 혈관 탄력 개선 및 순환 정상화, 항염 작용을 통해 치질로 인한 통증, 부종, 출혈, 가려움증, 불편감 등의 증상을 개선시켜 준다고 설명했다.

임상연구 결과에 따르면 치센캡슐의 성분인 디오스민을 2주 복용 후 통증 및 출혈 등 대부분의 증상이 80% 이상 개선되는 것이 확인됐다. 또한 임신 초기 3개월 이내를 제외하고는 임산부 및 수유부도 복용이 가능하며 무색소 캡슐을 적용해 민감한 소비자들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설동훈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