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만평] 바른정당 파트너 찾기

기사승인 2017.08.22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그림 이근/글 송오미 기자)

   
▲ ⓒ 시사오늘 이근

바른정당의 고민이 깊어졌다. 내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자유한국당과 국민의당이 동시에 바른정당을 향해 ‘러브콜’을 보내면서다. 홍준표 한국당 대표는 ‘박근혜 전 대통령 출당’까지 진지하게 고려하는가하면, 최근 토크콘서트에서 “(바른정당이) 돌아올 수 있는 명분을 찾겠다”고 했다.

국민의당 당권에 도전한 안철수 전 대표는 바른정당과의 ‘정책연대’의 중요성을 당 소속 의원들에게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고, 박지원 전 대표도 최근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지방선거전 바른정당과 선거연대를 할 수 있다”고 밝혔다. 바른정당은 누구의 손을 잡을까. ‘보수야당 통합’ 성사와 ‘중도보수당’ 탄생의 ‘키(Key)’를 쥔 바른정당이 어떤 선택을 할지 정치권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송오미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