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지니뮤직, ´기가지니´·´지니´ 동시 체험 공간 마련

기사승인 2017.06.19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

   
▲ 지니뮤직은 인공지능(AI) 셋톱박스 '기가지니'와 감성지능 큐레이션 음악서비스 '지니'를 동시에 체험할 수 있는 프리미엄 음악체험 공간을 현대시티아울렛 가든파이브점 JBL&illy 복합매장 내 마련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니뮤직

지니뮤직은 인공지능(AI) 셋톱박스 '기가지니'와 감성지능 큐레이션 음악서비스 '지니'를 동시에 체험할 수 있는 프리미엄 음악체험 공간을 현대시티아울렛 가든파이브점 JBL&illy 복합매장 내 마련했다고 19일 밝혔다.

음악체험 공간에서는 하만카돈의 스피커로 구현되는 기가지니 음악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고 JBL 블루투스 스피커와 헤드폰과 이어폰을 활용해 음악서비스 지니에서 제공하는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기가지니는 KT의 음성인식 기반 인공지능 셋톱박스로, 고객의 음성명령만으로 편리하게 음악과 TV를 즐기고 홈 IoT 서비스를 제어할 수 있는 인공지능 서비스다. 고객들은 이번에 마련된 JBL&illy 복합매장의 음악체험 공간에서 고출력의 하만카돈 스피커가 탑재된 기가지니로 안정적이고 탁월한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다.

기가지니의 음악서비스는 풍부한 빅데이터를 정교하게 처리하는 기술을 보유해 음성으로 원하는 곡을 선택하고 상황과 분위기에 어울리는 감성음악을 추천 받는 재미도 느낄 수 있다.

음악서비스 지니는 협업필터링 기술로 고객들에게 최적의 음악을 추천한다. 개인의 음악감상이력과 유사 음원이용자의 감상이력, 음원 간 유사성을 분석하는 협업필터링 기술은 개개인에게 빅데이터 기반의 세밀한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생활밀착형 음악서비스로 굿모닝지니(아침기상음악), 굿나잇지니(취침음악), 스탭센서 기반의 자동선곡 서비스 지니스포츠 등을 서비스한다.

지니뮤직과 하만(Harman)의 대표 오디오 브랜드 JBL은 제휴를 맺고 지난해 12월부터 현대백화점 목동, 중동점, 현대아울렛 송도점 3곳의 JBL스토어에 음악체험공간 지니뮤직존을 운영해왔다. 기존 지니뮤직존에서도 기가지니 체험이 가능하도록 해 매장을 찾는 고객들은 편리한 AI 음악서비스를 체험해볼 수 있다.

이상헌 지니뮤직 마케팅실 실장은 "JBL과의 제휴로 인공지능 기가지니와 음악서비스 지니를 동시에 체험할 수 있는 음악체험공간을 마련했다"며 "고객들이 편안하게 음악을 들으며 음악의 가치와 음악을 구현하는 기기의 가치를 느끼는 프리미엄 체험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손정은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