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한항공, 美서 기내식 비빔밥 경연행사

기사승인 2017.06.19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송지영 기자)

   
▲ 대한항공은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미국 아스펜에서 열린 '제35회 푸드&와인 클래식'에서 비빔밥 기내식을 선보이는 행사를 가졌다. ⓒ 대한항공

대한항공은 현지 시각으로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미국 아스펜에서 열린 '제35회 푸드&와인 클래식'에서 비빔밥 기내식을 선보이는 행사를 가졌다고 19일 밝혔다.

푸드&와인 클래식 행사는 미국 타임사에서 발행하는 잡지 '푸드&와인'에서 개최하는 음식 및 와인 축제로 매년 6월 미국 콜로라도 주 아스펜에서 열린다. 세계적인 유명 요리사와 와인 전문가들이 참가해 80여 개의 조리 시연과 요리 경연 대회를 펼친다.

8년째 참가 중인 대한항공은 이날 행사에서 한식 전문 기내식 조리사가 조리 장면을 직접 시연하고 비빔밥의 유래와 조리법을 소개했다. 또한 완성된 음식은 대한항공 객실 승무원이 행사장을 찾은 방문객들에게 직접 나눠주기도 했다.

특히 건강식인 비빔밥에 대한 미국 현지 관람객들의 관심과 호응이 높아 3일 동안 준비한 5400인분의 시식용 비빔밥이 동이 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대한항공은 이외에도 지난 2009년부터 독일 베를린, 프랑스 파리, 스페인 마드리드, 뉴질랜드 오클랜드, 중국 상하이, 홍콩 등 세계 각지에서 개최된 여행 관련 박람회에 꾸준히 비빔밥을 소개하고 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기내식에 청정 식재료를 사용해 꾸준한 품질 개선을 통해 보다 다양하고 건강한 기내식을 고객에게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대한항공은 지난 1997년 기내식 비빔밥을 일반석에 선보여 이듬해 기내식 분야 최고의 상인 '머큐리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송지영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