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금호타이어, 청소년 진로 체험 교육기부

기사승인 2017.06.01  

공유
default_news_ad1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 지난 5월 31일 서울 남대문중학교에서 진행된 진로체험 교육에 참가한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금호타이어

금호타이어가 한국메세나협회와 함께 청소년 진로 체험 교육 프로그램 후원에 나섰다.

금호타이어는 지난 5월 31일 서울 성북구에 위치한 남대문중학교를 방문해 무용·시각 예술 교육으로 구성된 '나를 찾아줘' 프로그램을 실시했다고 1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해부터 교육부가 전국 중학교를 대상으로 시행하고 있는 자유학기제 도입에 맞춰 기획된 것으로 한 학기당 총 10회(20시간)에 걸친 학생 참여형 수업으로 이뤄진다. 참여 학생들은 문화예술 수업을 통해 관련 직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창의적인 활동의 기회를 갖게 된다.

금호타이어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안무가, 연출가, 영상감독 등 예술적 소질을 표현하는 직업군을 체험하도록 했으며, 올해 상·하반기 2차례에 걸쳐 같은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조남화 금호타이어 경영지원담당 상무는 "금호타이어는 청소년들이 자아를 표현하고 타인과의 소통 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의 교육기부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며 "올해 기획한 진로 체험 교육기부 활동 역시 청소년들이 직업군 체험을 통해 본인의 진로를 탐색하는 기회를 가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지난해 진로 체험 교육 프로그램으로 사진 촬영과 관련된 '무빙 포토 클래스'를 실시, 학생들에게 사진작가와 큐레이터의 역할을 체험할 수 있도록 했고, 학생들의 작품전시회도 후원한 바 있다.

장대한 기자 sisaon@sisaon.co.kr

<저작권자 © 시사O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만평

1 2 3
set_P1

카드뉴스

1 2 3
item3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